상단여백
HOME 자동차
자동차 판매 증가로 2Q 소매판매 역대 최대
[뉴스토마토 이은경기자] 자동차 판매 증가에 힘입어 2분기 소매판매가 역대 최대치를 기록했다.
 
9일 통계청에 따르면 올 2분기 소매판매액이 63조원을 기록, 1년 전보다 2.3% 증가했다.

소매판매의 호조는 자동차 세제 혜택 등으로 승용차 판매가 급격하게 늘었기 때문으로 2분기 자동차 판매액은 7조963억원으로 역대 최대치다. 지난해 2분기보다는 1조398억원, 1분기보다는 2조4877억원이 더 팔렸다.
 
이에 따라 내구재 판매액은 13조4212억원으로 1년 전보다 6.8% 증가했다.
 
가전제품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5.1% 증가했고, 의복이나 신발 등 준내구재 판매는 11조 4568억원으로 지난해 2분기보다 4.8% 증가했다.

품목별로 의복은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3.3% 증가한 8조7291억원, 신발 가방 판매액은 5.6% 늘어난 1조3444억원,  오락 취미 경기용품은 14% 증가한 1조3833억원을 기록했다.
 
반면 비내구재는 1년 전보다 1.2% 감소했다. 차량연료 판매가 지난해 2분기보다 15.7%나 줄어 들었기 때문으로 분석됐다. 
 
비내구재 중에서 음식료품과 화장품은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각각 8.5%, 13.6% 늘어난 13조 6748억원과 2조30482억원으로 집계됐다.
 
뉴스토마토 이은경 기자 oneway@etomato.com

- Copyrights ⓒ 뉴스토마토 (www.newstomato.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김종창 "서민금융 활성화에 최선"
▶국내銀 외화유동성 큰폭 개선
▶금감원 4천3백명 개인정보 1년간 노출
▶금감원, 보험사 리스크 세부 관리제도 도입
▶은행 대출 연체율 대폭 개선
최신 종목진단 동영상

2009-08-07

2009-08-06

2009-08-04

2009-08-04

2009-07-30

2009-07-20

2009-07-14

2009-07-01

2009-06-04

뉴스토마토  

<저작권자 © 컨슈머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토마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