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동차
현대자동차, 서울관광재단과 ‘관광 약자 여행활동 지원 MOU’ 체결
왼쪽부터 서울관광재단 이경재 시민관광팀장, 서울관광재단 변동현 관광MICE본부장, 서울관광재단 이재성 대표이사, 현대차 상용국내사업부장 정인옥 전무, 상용고객가치팀 이재석 팀장, 상용마케팅실 이양선 상무가 관광 약자 여행활동 지원 MOU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현대자동차가 24일 현대모터스튜디오 고양(경기 고양시 일산서구 소재)에서 서울관광재단과 ‘서울시 유니버설 관광환경 및 관광 약자 여행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업무협약 체결식에는 정인옥 현대자동차 상용국내사업부장(전무), 이재성 서울관광재단 대표이사, 정영만 서울다누림관광센터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현대자동차는 서울관광재단과 함께 관광 약자의 여행 활동 지원을 위해 서울과 수도권 내 신규 관광코스를 개발하고 공동 마케팅을 추진하는 등 다각도로 협력해나갈 예정이다.

서울관광재단은 휠체어 리프트가 장착된 현대자동차의 쏠라티 미니밴 6대를 운영해 관광 약자의 소규모, 개별 자유여행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현대자동차는 관광 약자 여행 활성화 사업의 인지도 제고를 위한 홍보 영상 제작 및 이벤트 기획 등 다양한 온·오프라인 이벤트를 지원한다.

현대자동차와 서울관광재단은 각자 관광과 자동차 산업에서 쌓은 노하우를 바탕으로 모든 사람이 동등하게 서울과 수도권을 편리하게 여행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교류 협력한다는 방침이다.

현대자동차는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많은 관광 약자들이 자유로운 여행을 즐길 수 있기를 희망한다며 앞으로도 진정성을 가지고 꾸준히 관광 약자의 이동권 향상을 지원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언론연락처:현대자동차 홍보실 02-3464-2103~2117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이수용 기자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컨슈머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수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