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유통시장 전자상거래
후오비 프라임 3기 진행, 스테이블 코인 프로젝트 ‘리저브 프로토콜’ 공개

후오비 프라임 3기 진행, 스테이블 코인 프로젝트 ‘리저브 프로토콜’ 공개

결제 시스템, 국제 송금 등 금융 다분야에서 활용

후오비 글로벌은 후오비 프라임 3기 리저브 프로토콜을 진행한다

글로벌 디지털 자산 거래소 후오비 코리아(Huobi Korea)는 후오비 글로벌이 22일 진행할 후오비 프라임 3기에 ‘리저브 프로토콜(Reserve Protocol, RSR)’을 선정했다고 14일 밝혔다.

22일 오후 9시(한국 시각) 후오비 프라임에서 진행될 ‘리저브 프로토콜’은 금융 인프라가 부족하고 통화 안정성이 떨어지는 국가에서 통화 가치 보호, 결제 시스템 제공, 효율적 비용의 국제 송금 등을 목표로 개발된 스테이블 코인 프로젝트이다.

리저브 프로토콜은 구글과 테슬라 등 글로벌 기업 출신의 엔지니어들이 모여 개발한 프로젝트이다. 샘 알트먼(Sam Altman) 와이콤비네이터(YCombinator) 회장, 피터 티엘(Peter Tiel) 페이팔(PayPal) 공동 설립자 등 실리콘밸리의 유명인사들과 암호화폐 투자자들로부터 투자를 받았다.

이번에 진행될 후오비 프라임 3기는 리버스 프로토콜 총발행량의 3%인 3,000,000,000 RSR이 거래될 예정이다. 기존 3라운드로 운영되던 상한가 거래 기간도 2라운드로 줄어들었다. 각 라운드는 거래 체결 5분, 미체결 주문 취소 5분으로 총 10분간 진행되며 1라운드에는 총 물량의 20%가, 2라운드에서는 80%의 물량이 거래될 예정이다. 1라운드는 시장가 거래로 선착순 체결이며, 2라운드는 매수 주문 후 매수 대기 수량에 비례해 자동 체결된다.

또한 참여자의 매수 성공률을 높이기 위해 지난 2기까지 진행되었던 규정을 업데이트했다. 후오비 프라임 3기의 경우 거래 개시 전 7일간 후오비 토큰(HT) 최저 보유 수량에 따라 주문 한도가 차등 결정된다.

오세경 후오비 코리아 커뮤니케이션실 실장은 “리버스 프로토콜은 뛰어난 개발진들과 범국가적 비즈니스 모델이 접합된 블록체인 금융 프로젝트”라며 “후오비 프라임이 높은 관심 속에 진행되어 빠른 시간에 완판을 거듭한 만큼 3기 역시 기대가 크다”고 말했다.

후오비 코리아 개요

글로벌 디지털 자산 거래소 후오비 코리아(Huobi Korea)는 싱가포르에 본사를 둔 후오비 그룹의 한국 법인으로 2018년 3월 30일 정식으로 오픈했다. 후오비 코리아는 후오비 그룹의 전문성과 보안성을 바탕으로 국내 현지화를 위해 설립된 거래소로 신뢰도 높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특히 디지털 자산 거래 외에도 블록체인 연구소, 포털 사업, 금융 서비스 등 다양한 수익 모델을 발굴할 수 있도록 사업 영역 확장을 계획 중이며, 블록체인 생태계 조성을 위한 허브의 역할을 다하고자 다양한 기업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한편 디지털 자산의 금융 허브 후오비 그룹은 전 세계 3대 암호화폐 거래소 후오비 글로벌을 운영 중이며, 한국을 포함해 싱가포르, 미국, 일본, 홍콩, 중국, 호주, 영국, 브라질, 캐나다, 러시아 등 다양한 국가에서 법인을 설립해 암호화폐 거래소를 운영 중이다. 비트코인(BTC)을 비롯해 이더리움(ETH), 비트코인캐시(BCH), 리플(XRP), 라이트코인(LTC), 이오스(EOS), 대시(DASH), 후오비 토큰(HT), 트론(TRX), 뮤지카(MZK), 엠블(MVL) 등 150여 가지의 다양한 알트코인 거래가 가능하며, 특히 2013년 거래소 오픈 후 지금까지 무사고 보안 대응체계와 투자자 보상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

한영주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컨슈머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영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