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비자뉴스 증권/금융
요일제 차량 연말부터 보험료 5-10% 할인
[뉴스토마토 서주연기자] 올 연말부터 승용차 요일제 참여 차량은 자동차 보험료를 5-10% 까지 할인 받을 수 있게 될 전망이다.
 
12일 금융감독원은 “ 보험업계와 함께 저탄소 녹색성장 자동차 보험 테스크포스팀을 구성해 보험료 할인 등 요일제 참여 승용차에 대한 혜택을 적극 검토 중” 이라며 “4분기 시험 운영을 거쳐 올 12월 경 시행할 방침” 이라고 밝혔다.
 
보험업계에서는 자가진단장치인 OBD 단자를 장착한 차량들의 승용차 보험료 인하를 논의중이라며 보험료 인하폭을 5-10% 선으로 내다봤다.
 
그러나 금감원은 “아직까지 보험료 할인규모나 할인방식 등에 대해서 구체적인 결정을 내린 것은 없다”며 논의중이라고만 전했다.
 
OBD 단자는 자동차 운행 정보가 담기기 때문에 요일제 준수여부를 체크할 수 있으며 가격은 3-4만원대다. 금감원은 보험사들이 이를 대량구매해 공급하면 2만원대까지 가격을 낮출수 있어 블랙박스 설치비용보다 저렴할 것으로 전망했다.
 
이번 요일제 차량 보험료 인하에는 대부분의 보험사가 동참할 예정이다. 보험사들은 만약 할인을 받고 있는 차량이 요일제를 어길경우 위반횟수에 따라 자동차 보험 갱신시 할인폭을 축소하거나 할인을 철회할 방침이다.
 
 
뉴스토마토 서주연 기자 shriver@etomato.com

- Copyrights ⓒ 뉴스토마토 (www.newstomato.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시세조정 등 주가조작 사건 기승
▶김종창 "서민금융 활성화에 최선"
▶국내銀 외화유동성 큰폭 개선
▶금감원 4천3백명 개인정보 1년간 노출
▶금감원, 보험사 리스크 세부 관리제도 도입
최신 종목진단 동영상

2009-08-06

2009-08-04

2009-08-04

2009-08-03

2009-07-30

2009-07-29

2009-07-28

2009-07-27

2009-07-23

뉴스토마토  

<저작권자 © 컨슈머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토마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