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벤트
“ 얼쑤 Up Spirit ” 아름다운 결실, 세계종교문화축제가 온다
   
▲ 전라북도
[피디언] ‘2018 세계종교문화축제’가 오는 8일부터 11일까지 4일간 전라북도 일대에서 열린다.

전라북도는 다양한 종교문화자원을 바탕으로 예술, 문화, 생활 등 다양한 주제로 체험과 이해를 통해 종교 간 상생과 화합을 널리 알리는 세계종교문화축제를 성공적으로 개최하기 위해 준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올해 세계종교문화축제에서 눈여겨 볼만한 프로그램은 행사 첫날 국민들의 관심이 많고 종교적 의미를 지닌 음식을 전동성당에서 선보이는 내용이다.

또한 둘째날부터 마지막날까지 천주교와 원불교에서 직접 제작한 영화를 상영하며, ‘한지, 종교를 머금다’라는 주제로 한지와 종교로 동양과 서양의 문명이 이어지는 교류통로를 소개할 것이다.

더불어 천주교와 불교가 공동으로 진행하는 명상시간도 마련되어 있다.

세부프로그램으로 2018 세계종교문화축제의 시작을 알리는 여는마당은 풍남문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종교퍼포먼스는 4대 종교의 지속적인 교류를 바탕으로 수도자·수행자·성직자들의 합창을 선보일 것이다.

4대 종교별 특색 있는 콘텐츠를 중심으로 종교열린마당을 구성할 예정이다.

개신교에서는 초창기 선교사 마티 잉골드 뮤지컬을 선보이며, 원불교에서는 박청수 교무의 나눔실천의 삶을 그린 영화를, 천주교에서는 신유박해 순교자들의 신앙과 삶을 재현하는 마당창극을 선보일 예정이다.

각 종단에서는 도민과 방문객에게 양질의 무대를 선사하고자 준비와 연습에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특히 종교문화마당에서는 도내 5개 시군에 걸쳐 종교에 관련된 기록, 성물, 음식, 명상 등을 소개와 체험 및 전시하는 프로그램과, 도민과 방문객이 종교적으로 의미 있는 장소를 걸으며 서로의 종교문화를 이해하는 프로그램을 계획하고 있다.

전라북도 윤동욱 문화체육관광국장은“체계적으로 프로그램을 개발하여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할 것이며, 세계적으로 유일한 세계종교문화축제를 지속적으로 발전시켜 관광수요를 창출하고 지역경제를 활성화시키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 저작권자 ⓒ 피디언 (http://www.pedie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김보람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