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신상품
MS, "새로운 AI 개발자 서비스" 공개

[서울=글로벌뉴스통신] 마이크로소프트가 5뤌8일(한국시간) 미국 시애틀 워싱턴 스테이트 컨벤션 센터에서 '빌드 2018(Microsoft Build 2018)' 개발자 컨퍼런스를 개최하고 전 세계 개발자들이 애저(Azure)와 마이크로소프트 365(Microsoft 365)를 이용해 모든 플랫폼에서 인공지능(AI) 도구를 개발할 수 있는 새로운 기술을 대거 공개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미국 현지시각으로 7일부터 9일까지 열리는 빌드 2018에서 개발자들이 AI 기술을 활용하는 것이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한 시기라고 강조했다.

(사진제공: 한국MS) 사티아 나델라 마이크로소프트 CEO

키노트에서 사티아 나델라 마이크로소프트 CEO는 우리는 지금 인텔리전트 클라우드와 인텔리전트 엣지(Intelligent Cloud and Intelligent Edge)의 시대에 살고있으며 이 같은 기술의 발전은 개발자들에게 엄청난 기회를 제공함은 물론, 동시에 그만큼의 책임감도 요구한다고 강조했다.

(사진제공: 한국MS) 마이크로소프트 빌드 2018 AI 접근성 프로그램

마이크로소프트는 스스로 책임감 있는 기술 기업으로서 새롭게 'AI 접근성 프로그램(AI for Accessibility)' 을 발표했다. 이 프로그램은 장애를 겪고 있는 전 세계 10억 명이 넘는 사람들이 세상과 소통하고 함께할 수 있도록 AI 기술을 개발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마이크로소프트는 향후 5년간 270억원(2500만 달러)을 투자해 관련 기술 및 전문 인력을 양성하고, 클라우드를 통해 더 많은 사람들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제공할 예정이다. AI 접근성 프로그램은 마이크로소프트의 지구환경 AI 프로젝트(AI for Earth)와 맥을 함께 한다.

(사진제공: 한국MS) 마이크로소프트 빌드 2018 DJI 드론 데모

사티아 나델라 CEO는 "세상은 이미 하나의 거대한 컴퓨터가 되어가고 있다"며 "이제는 이 컴퓨터가 무엇을 할 수 있는 지를 물을 것이 아니라, 무엇을 해야 하는 지 물어야 할 때"라고 말했다.

인텔리전트 엣지, 인텔리전트 클라우드
오는 2020년이면 전 세계 200억 대에 달하는 스마트 디바이스가 사용될 것으로 전망된다.

새로운 시대를 위한 데이터와 AI
마이크로소프트는 모든 개발자들이 폭넓은 AI 기술을 활용해 전 세계 모든 사람과 조직이 생활 및 업무 방식을 개선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모든 플랫폼과 모든 언어를 위한 개발 도구
마이크로소프트는 애저와 마이크로소프트 365이외에도 모든 플랫폼 상에서 개발자가 원하는 언어나 프레임워크로 개발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http://www.globalnewsagency.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도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