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비자뉴스 식음료
롯데제과 치토스, 멕시카나와 손잡고 국내 최초 ‘과자 맛 치킨’ 출시

롯데제과 치토스, 멕시카나와 손잡고 국내 최초 ‘과자 맛 치킨’ 출시

롯데제과(대표이사 김용수)가 치킨 프랜차이즈 멕시카나와 손잡고 대표 스낵 치토스의 맛을 그대로 살린 ‘치토스 치킨’을 선보였다.

‘치토스 치킨’은 바삭한 후라이드 치킨 위에 매콤달콤한 시즈닝 가루를 뿌려 치토스 특유의 맛을 살린 제품으로 개발단계부터 롯데제과의 치토스 개발진이 참가하여 치킨에 어울리는 치토스 맛을 구현해 냈다. 치토스의 캐릭터인 ‘체스터’와 로고 등도 ‘치토스 치킨’에 적용, 치토스의 특징을 그대로 살려 재미요소를 더했다.

지금까지 ‘치킨 맛 과자’는 있었지만 ‘과자 맛 치킨’은 이번 ‘치토스 치킨’이 처음이다. 이번 협업은 친숙한 맛과 함께 호기심을 자극한다는 전략적 컬래버레이션이다. 평소 스낵과 치킨을 선호하는 소비자들, 특히 두 가지 제품이 익숙한 젊은 층에게 인기를 끌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롯데제과와 멕시카나치킨은 제품 출시를 기념하여 ‘치토스 치킨’을 구매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치토스 스낵을 1봉씩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치토스 치킨’의 가격은 18000원이며 11일부터 전국 멕시카나치킨 매장에서 주문이 가능하다.

한편 롯데제과는 최근 죠스바, 마가렛트 등의 제품 이미지를 활용해 다양한 패션 제품을 선보이는 등 장수브랜드의 이미지를 쇄신하기 위한 컬래버레이션을 추진하고 있다. 이번 ‘치토스 치킨’ 또한 그런 노력의 일환으로 향후에도 다양한 이종 산업과의 협업을 검토하고 있다.

한영주  Hyj

<저작권자 © 컨슈머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